그누보드로 사이트 만든다는 것

일상다반사2017.02.04 14:26

요즘 홈페이지 제작하는데 맛들려서 사이트를 세개나 만들었다.

만들고 싶은 싸이트가 있었는데 그누보드로 시작을 할까 제로보드로 시작을 할까 고민하다가 그누보드를 선택했다.

제로보드는 예전에 사용했던 경험이있었는데 내 개인적인 취향과 좀 맞지 않는거 같다는 느낌이다.

많은 부분 개선을 하고 좋아져서 친구놈도 제로보드가 최신 트렌드를 더 많이 반영하고 있으니 제로보드를 쓰라고하는데 그닥 땡기지가 않네..

그누보드는 아미나 빌더를 사용하고 테마를 구입해서 뚝딱뚝딱 한달만에 사이트 하나가 완성되었다.

배우들의 커뮤니티 사이트인데 테스트를 위해 글들은 필름메이커스에서 퍼왔다. 오픈할 시점에 글을 내려야 하는지 말아야 하는지 모르겠다.



그누보드의 장점은 아무래도 편리함이 아닐까 싶다. 모든 CMS 툴이 마찬가지겠지만 워드프레스는 너무 외국느낌이 물씬 나고 커뮤니티 공간이라고 하기엔 개인 블로그 적인 디자인이 많아서 그닥 좋진 않더라... 예전에 회사 홈페이지 만들때는 워드프레스로 만들었는데 아무래도 디자인이 이쁜게 많다 보니까 외부로 보여주는 것들을 제작할때는 워드프레스가 좋은것 같다.

워드프레스 테마를 이용한 홈페이지


영상에 특화된 포트폴리오 형태의 웹페이지 및 반응형 모바일 페이지가 작업했던 영상들을 보여주기에 매우 좋은 디자인이였다. 가격도 저렴했던거 같은데 5만원이던가?;;

워드프레스 템플릿은 보통 https://themeforest.net 여기서 구매를 많이 한다. 이쁜것도 많고 워낙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는 곳이다보니 디자인 겹칠일 없을정도로 많다. (헌데 요새 트렌드 디자인이 너무 겹침) 홈페이지 만들다보니 시간가는줄 모르고 티스토리는 뒷젼이 되버린것 같다. ㅜㅜ

종종 글좀 올리고 영상제작 강의도 올려야 하는데 ㅎㅎㅎ;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품 김치 시켜먹다.  (0) 2017.02.11
구글 애드센스에서 편지가 드디어 왔다.  (2) 2017.02.10
그누보드로 사이트 만든다는 것  (0) 2017.02.04
두번째 심볼  (0) 2016.12.20
심볼만들었어요~  (0) 2016.12.08
비오는 소리 ASRM  (0) 2016.12.06

작성자

Posted by 잡스러운 지곰군

관련 글

댓글 영역